학교 확진자 발생 가능성 대비…온라인수업 운영기준 만들기로
내주 시범학교 운영해 피드백…EBS 강의 무료 공개 확대

 

PYH2020031610620005400_P4.jpg

 

 

교육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지속할 경우 초·중·고교를 온라인으로 개학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교육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 "등교 개학과 온라인 개학을 동시에 고려하고 있다"면서 "학교나 지역 사회에서 학생이나 학생·교직원이 감염돼 휴업이 연장될 가능성을 대비해야 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교육부는 학교가 온라인으로 수업을 진행해도 대면 수업처럼 법정 수업일수와 수업시수(이수단위)로 치려면 온라인 수업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기준을 만들고 있다고 설명했다.

 

현행 초중등교육법 시행령은 '학교의 장은 교육상 필요한 경우 원격수업 등 정보통신매체를 이용해 수업을 운영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정부 차원에서 초·중·고를 위한 온라인 수업 기준을 만든 적은 없다.

 

초·중·고가 온라인 수업을 한다고 하면 일반적으로는 교사가 학교에서 수업을 생중계하고 학생들이 가정에서 컴퓨터 프로그램으로 화상 수업을 들으며 질문하는 풍경을 상상한다.

 

하지만 현재 교육 당국은 이런 시스템은 갖추고 있지 않다.

 

현재 실제로 이뤄지는 온라인 수업은 '과제형·토론형·실시간쌍방향형' 등 3가지 유형이다.

 

과제형은 집에서 할 수 있는 과제를 내주는 것이고, 토론형은 e학습터 등 온라인 공개 강의를 듣고 의견을 내도록 하는 것이다. 실시간쌍방향형이 유튜브·아프리카TV 등으로 직접 실시간 수업을 하는 것이지만 이런 경우는 드물다.

 

이 때문에 학교 현장에서는 과제형이나 강의형을 정식 수업으로 인정해 법정 수업일수·수업시수로 인정해도 괜찮냐는 우려가 있다.

 

교육부가 온라인 수업 운영 기준안을 만들기로 한 것은 이런 현장의 혼란 때문이다. 운영 기준에는 온라인 수업이 최소한 어떤 요건을 충족해야 하는지 담길 예정이다.

 

PYH2020031218250005700_P4.jpg

 

 

전국 시·도 교육청은 교육부가 온라인 수업의 일반화 모델을 개발하는 데 조력하기 위해 '원격교육 시범학교'를 선정해 운영하기로 했다.

 

시범학교들은 다음 주 한 주 동안 정규 수업처럼 시간표를 짜서 가정에 있는 학생들에게 모든 수업을 온라인으로 제공한다. 그러면서 발견되는 애로사항을 교육부·교육청에 보고한다.

 

각 교육청은 이번 주 내로 시범학교 선정 절차와 준비 작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시범학교가 아닌 나머지 학교들도 개학 전까지 온라인 강의와 메신저 소통 등을 통해 정규 수업에 준하는 원격교육을 제공하도록 노력한다.

 

교육 당국은 학교별 대표 교원, 시·도 교육청 원격교육 담당 장학사 등이 참여하는 '1만 커뮤니티'를 개설해 현장의 애로사항을 수렴할 계획이다.

 

교육부는 이날 오후 서울 교육시설재난공제회관에서 전국 시·도 교육청,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 한국교육방송공사(EBS)와 원격교육 지원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각 기관은 원격교육 콘텐츠 지속 확충, 운영 시스템 안정화, 교원 역량 제고, 시범학교를 통한 원격교육 모델 마련, 정보격차 해소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은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위해 각 기관 사무실에서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EBS는 유료였던 '중학 프리미엄 강좌'를 이날부터 2개월간 온라인으로 무료 제공하기로 했다. 교육 당국은 원격교육 여건을 갖추지 못한 소외계층 학생을 위해 정보화 교육비 지원, 스마트기기 대여 등을 확대할 계획이다.

 

 

 

https://www.yna.co.kr/view/AKR20200325102800004

img_read.php?url=T09BK2x6bzYzL09ubnJBM2J
코로나19 지속하면 초중고 ´온라인 개학´…교육부 준비 착수, 이효석기자, 사회뉴스 (송고시간 2020-03-25 14:00)
img_read.php?url=bXRScSthVVZSRzc5aFIxUlo연합뉴스 - 이효석 / 2020-03-25

 

 

작성자
작은거인 8 Lv. (25%) 6155/7290P

나의 오늘은 누구에게는 간절히 원했던 내일 일 수도..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1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애플 에어팟프로 경품이벤트 image 웰바잉 20.02.03.13:56 587 4
공지 해피머니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증정 이벤트 경품이벤트 image 웰바잉 19.11.18.12:31 614 2
공지 웰바잉 이용규칙 웰바잉 19.08.17.15:11 675 0
코로나19 지속하면 초중고 '온라인 개학'…교육부 준비 착수 1 image 작은거인 20.03.25.16:01 22 0
1776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부천시는 빼고 지급 검토"…논란 예상 1 image 블루버드 20.03.25.15:55 11 0
1775 약국 마스크 입고량 늘었다네요. 2 불면몽상가 20.03.25.15:18 19 1
1774 조주빈, 손석희에게 살해 협박 image 불면몽상가 20.03.25.13:42 9 0
1773 3월 25일 0시, 국내 코로나19 전일 이후 추가 확진자 100명 발생 총 9,137명 1 image 블루버드 20.03.25.10:18 8 0
1772 '박사' 조주빈 "악마의 삶 멈춰줘 감사" 손석희 김웅 언급도 1 image 블루버드 20.03.25.10:01 15 0
1771 서울시 ‘재난긴급생활비’ 지원…117만 가구 최대 50만원 image 블루버드 20.03.25.09:47 14 0
1770 코로나의 역설?… 미세먼지 확 줄었다 2 image 튜닝셀프 20.03.25.09:20 27 0
1769 "사재기가 없네"…NYT가 배우자는 한국의 특징 '넷' 2 image 튜닝셀프 20.03.25.09:08 13 0
1768 트럼프 “한국 의료장비 지원” 요청…문 대통령 “여유분 최대한 지원” 1 image 튜닝셀프 20.03.25.08:58 11 0
1767 [속보] 아베 日 총리 “올림픽 1년정도 연기 IOC에 요청” 1 튜닝셀프 20.03.24.22:14 13 0
1766 경찰 "'박사방' 범죄 방조자까지 수사…특별수사본부 즉시 설치" 1 image 작은거인 20.03.24.18:16 9 0
1765 검찰, n번방 前운영자 '와치맨'에 징역 3년6월 구형 2 image 불면몽상가 20.03.24.11:53 12 0
1764 경기도 "전 도민에 재난기본소득 지급‥1인당 10만원" 2 image 불면몽상가 20.03.24.11:42 34 1
1763 3월 24일 0시, 국내 코로나19 전일 이후 추가 확진자 76명 발생 총 9,037명 1 image 블루버드 20.03.24.10:25 7 0
1762 '무제한 양적완화'에도 뉴욕증시 하락…다우지수 3%↓ 1 image 블루버드 20.03.24.09:01 10 0
1761 도쿄올림픽 2021년으로 1년 연기 1 image 작은거인 20.03.24.08:41 13 0
1760 코로나19 전국민의 60% (3천만명) 감염(면역)되어야 종식 된다고 합니다. 1 image 작은거인 20.03.23.21:08 14 0
1759 n번방 박사방 박사 신원 SBS에서 공개 25살 조주빈 3 image 연쇄할인범 20.03.23.20:13 102 0
1758 캐나다·호주·뉴질랜드 “도쿄올림픽 연기 안하면 보이콧” image 연쇄할인범 20.03.23.16:11 6 0
1757 3월 23일 0시, 국내 코로나19 전일 이후 추가 확진자 64명 발생 총 8,961명 1 image 블루버드 20.03.23.10:15 13 0
1756 이탈리아 코로나 19 사망자 하루 사이 650여명 사망 치명률 9%가 넘습니다. image 블루버드 20.03.23.09:29 14 0
1755 미국 코로나19 지원법안 부결로 인해 주식시장 급락하네요. 1 image 블루버드 20.03.23.09:25 13 0
1754 미국 트럼프 코로나19 경기부양책 상원 통과 실패 image 블루버드 20.03.23.09:18 12 0
1753 예배 강행 교회 가보니…"다닥다닥 붙어" 2 튜닝셀프 20.03.23.08:52 13 0
1752 100만 공무원 ‘임금 동결’ 검토…“코로나19 고통 분담” 1 image 튜닝셀프 20.03.23.08:50 8 0
1751 개학 5주 연기 후폭풍… 9월 신학기제 도입 힘받나 image 튜닝셀프 20.03.23.08:41 11 0
1750 최소 수백억 드는 '코로나 백신'에 1억 지원하는 정부 image 튜닝셀프 20.03.22.21:55 12 0
1749 "확진자 0" 축배 든 중국…내부서 터진 '통계 누락' 의혹 1 튜닝셀프 20.03.22.21:51 12 0
1748 "한국은 참 이상한 나라"…지구촌 '울컥' 튜닝셀프 20.03.22.21:49 1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