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 확산]

中정부 "환자 분류기준 바꾼 탓"이라지만, 고무줄 통계에 의구심
외신에 나온 '10萬 감염설'에 유언비어라더니… 진짜일 가능성도
비상 걸린 지도부, 후베이성 당서기 해임하고 시진핑 측근 앉혀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하루 사이 1만5000여 명 급증해 6만명에 육박했다. 중국 정부는 "환자 분류 기준을 바꿨기 때문"이라고 했지만 환자 수가 갑자기 늘면서 중국 공식 통계에 대한 의구심이 커지고 있다.

중국 후베이(湖北)성 보건 당국은 13일 "12일 하루 동안 신규 확진 환자가 1만4840명, 사망자는 242명 늘었다"고 발표했다. 전날과 비교해 신규 확진 환자는 800%, 사망자는 157% 증가한 것이다. 중국 당국은 "후베이성의 임상(臨牀) 진단 환자 1만3332명을 확진 환자에 포함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임상 진단 환자는 폐 손상 등 증상은 있지만 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陽性) 판정을 못 받은 사람들이다. 지금까지는 '의심 환자'로 분류됐다. 후베이성에서는 진단 시약이 부족해 실제 감염자도 검사를 못 받고 있다는 지적이 끊이지 않았다. 바이러스에 감염됐지만 진단 시약이 부정확해 음성(陰性) 판정을 받은 경우도 있다. 이런 환자들은 사망해도 우한 폐렴 사망자 집계에는 포함되지 않았다.

이 때문에 "중국이 발표하는 환자는 빙산의 일각"이라는 주장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중국 정부는 그때마다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다"며 반박했지만 이날 갑자기 임상 진단 환자를 확진 환자로 분류하면서 '과소평가' 주장이 사실로 확인됐다. 후베이성 확진자 수가 크게 늘면서 이날 중국 전체 확진자도 5만9885명을 기록했다.

영국 임피리얼칼리지의 닐 퍼거슨 교수는 지난달 26일(현지 시각) "전 세계 10만명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우한 폐렴)에 감염됐다고 보는 게 적절한 예측"이라고 했다. 당시 중국 정부가 발표한 우한 폐렴 확진자는 2744명이었고, 다른 나라까지 합쳐도 2798명이었다.

다음 날 중국 전문가는 "우리(중국)는 매일 사실에 맞는 수치를 공개하고 있다"고 했고, 중국 매체들은 "유언비어"라고 비판했다. 하지만 '10만 감염설'을 완전히 허구라고 보기 어려워지게 됐다. 매일 2000여 명 수준으로 증가하던 중국 내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하루 사이 1만5000명 이상 증가했기 때문이다. 일부 중국 언론과 외신들도 그간 중국 정부의 공식 통계보다 확진 환자나 사망자가 많을 가능성을 제기해 왔다. 진단 시약이 부족해 검사를 못 받거나, 병실이 부족해 집에서 사망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이런 사람들은 통계에 잡히지 않는다.
0.jpg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우한 주민 웨이쥐란(63)씨는 지난 1월 초 기침과 발열 증세를 보이다가 1월 21일 사망했다. 우한 폐렴 가능성이 컸지만 진단을 받지 못했고, 사망증명서에는 '중증 폐렴'으로 기재됐다. 한 의사는 이 신문에 "확실한 확진 판정 없이 의심 증상만으로 환자를 우한 폐렴 확진자로 분류하는 것을 (당국이) 금지했다"고 했다.

중국이 새 기준을 만들어 확진자 수를 늘린 이유에 대해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이날 "조기 진단·치료를 통해 치료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서"라고 했다. 하지만 사망자나 확진자가 너무 늘어나면서 더 이상 숨기기 어려워졌기 때문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이날 후베이성 보건 당국이 발표한 새 사망자(242명) 가운데 임상 진단 환자는 135명으로 확진 판정을 받은 사망자(107명)보다 많았다.

중국 도시들은 연일 더 강력한 조치를 내놓고 있다. 후베이성 샤오간(孝感)시, 황강(黃岡)시는 이날 주민들에게 주택·아파트 단지 밖으로 못 나오게 하는 외출 금지령을 내렸다. 후베이성 스옌(十堰)시 장완(張灣)구, 샤오간시 다우(大悟)현은 주민들을 아예 건물 밖으로 못 나오게 하는 '전시(戰時) 통제'에 들어갔다.

중국 지도부는 이날 후베이성 1인자인 장차오량 당(黨)서기를 해임하고 잉융 상하이 시장을 후베이성 당서기에 임명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저장성 당서기를 할 때 저장성 고급인민법원장을 지낸 측근이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23&aid=0003507652

img_read.php?url=bWpTSDU4L3p0SXpublJMQkw
[우한 폐렴 확산] 中정부 "환자 분류기준 바꾼 탓"이라지만, 고무줄 통계에 의구심 외신에 나온 ´10萬 감염설´에 유언비어라더니… 진짜일 가능성도 비상 걸린 지도부, 후베이성 당서기 해임하고 시진핑 측근 앉혀 우한

 

 

작성자
굿맨 9 Lv. (41%) 8005/9000P

회원정보의 서명을 작성하지 않았습니다.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애플 에어팟프로 경품이벤트 image 웰바잉 20.02.03.13:56 80 4
공지 해피머니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증정 이벤트 경품이벤트 image 웰바잉 19.11.18.12:31 219 2
공지 웰바잉 이용규칙 웰바잉 19.08.17.15:11 262 0
인기 부산의료원서 사망한 40대 남성, 코로나19 '음성' 1 image new 블루버드 15시간 전15:01 90 0
인기 '코로나19' 29번 환자, 82세 남성 한국 감염경로 '오리무중' 고대안암병원 응급실 전면 폐쇄 2 image 연쇄할인범 1일 전11:47 98 0
1392 순천-완주 고속도 사매2터널 30중 충돌사고 CCTV 영상 imagenew 불면몽상가 6시간 전00:10 22 0
1391 '품절'인 척 주문취소…값 올려 재판매한 마스크업체 1 imagenew 튜닝셀프 10시간 전19:48 7 0
1390 "농심은 다 계획이 있었구나"…'기생충' 만나 매출 폭발 1 imagenew 튜닝셀프 10시간 전19:42 6 0
1389 한국 신종 코로나19 대처방식 외신 칭찬 일색 1 imagenew 작은거인 11시간 전19:39 10 0
1388 회사사람들과 통영쌍욕라떼 다녀온 후기랍니다 ㅋ 1 imagenew 연쇄할인범 15시간 전15:37 16 0
1387 30만원 아끼려고 선수들 마을버스 태워… 대한농구협회, 직원 인건비는 펑펑 썼다 1 imagenew 블루버드 15시간 전15:11 12 0
1386 부산의료원서 사망한 40대 남성, 코로나19 '음성' 1 imagenew 블루버드 15시간 전15:01 90 0
1385 부산의료원 응급실 긴급 폐쇄 1 new 연쇄할인범 17시간 전13:33 31 0
1384 KB국민카드, 대세 크리에이터 '펭수' 담은 체크카드 출시 1 imagenew 불면몽상가 21시간 전09:40 27 0
1383 “딸랑 12마리 팔면서 ‘반값 킹크랩’ 행사” 2 image 튜닝셀프 1일 전19:59 15 0
1382 '355명 감염' 日 공포의 크루즈…정부, 한국인 탈출시킨다 image 튜닝셀프 1일 전19:43 11 0
1381 캄보디아 입항 美크루즈선 승객, 코로나19 확진..집단감염 우려 제기 1 image 블루버드 1일 전14:59 13 0
1380 '코로나19' 29번 환자, 82세 남성 한국 감염경로 '오리무중' 고대안암병원 응급실 전면 폐쇄 2 image 연쇄할인범 1일 전11:47 98 0
1379 인내력 고갈 美 , 크루즈 미국인 구출 결정… 아베 국제 망신 2 튜닝셀프 2일 전20:33 13 0
1378 '무사히 일상으로' 아산 · 진천 격리 우한교민 366명 퇴소 2 image 튜닝셀프 2일 전20:27 11 0
1377 한국이 신종코로나 진단키트를 빨리 만들 수 있었던 이유 1 image 작은거인 2일 전17:39 21 0
1376 KLM 사장 이번 일이 어떻게 인종차별일 수 있는지 이해할 수 없다 1 image 작은거인 2일 전13:17 14 0
1375 신종 코로나 잠복기 환자까지 찾아낼수 있는 진단기술 국내 연구진 개발 2 작은거인 2일 전12:37 15 0
1374 한국과 다른 캐나다 언론의 코로나19 보도 1 image 불면몽상가 2일 전10:49 13 0
1373 미국드라마 단골표현 600개 불면몽상가 2일 전10:11 9 0
1372 백종원 파스타 레시피 모음.jpg 2 image 연쇄할인범 3일 전00:29 14 0
1371 진천 우한 교민 173명 최종 검체 검사 '음성'…15일 전원 퇴소 2 image 작은거인 3일 전21:05 9 0
1370 ‘비선실세’ 최서원,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벌금 200억원 선고 2 image 연쇄할인범 3일 전15:28 38 0
1369 "요새 손님들 적으니까 편하시겠네"…정세균의 독특한 상인 위로 `논란` 3 image 튜닝셀프 3일 전14:27 26 0
1368 미국에서 고양이 응가 처리 하는 방법 3 image 블루버드 3일 전11:54 16 0
1367 '코로나19 대응' 실패한 일본, 미국도 인정한 한국 1 image 작은거인 3일 전10:35 22 0
1366 [속보]서울 1호선 궤도 이탈사고…급행열차 운행중지 1 image 굿맨 3일 전07:24 76 0
1365 목동 한의사 부부 비극…아내·두아기 죽인뒤 8장 유서에 "미안" 1 image 굿맨 3일 전07:18 16 0
하루새 확진 8배 늘어 총 6만명, 中 커지는 통계조작 의혹 2 image 굿맨 3일 전07:10 13 0
1363 넥슨, 영업익 '1조클럽' 달성…게임 '빅3' 중 최초 image 튜닝셀프 4일 전21:21 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