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S21 패키지 구성 예상. 윈퓨처 캡처

갤럭시 S21 패키지 구성 예상. 윈퓨처 캡처

삼성전자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신제품 '갤럭시 S21' 시리즈가 충전기와 이어폰이 빠진 채 출시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다. 환경 보호를 이유로 추진한 애플의 정책을 삼성전자가 따라가자 일부 소비자들의 불만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애플 친환경 정책 따라가는 삼성전자

14일 독일 IT 매체 윈퓨처는 갤럭시 S21의 마케팅에 사용될 것으로 보이는 사진을 공개했다. 전작보다 패키지의 크기는 작아졌으며, 구성품은 본체와 사용설명서, C-타입 USB 케이블, 유심 제거 핀이 전부다.

 

 

이 소식을 접한 IT 리뷰 커뮤니티 회원들은 일부 공감을 하면서도 "따라 할 게 따로 있지", "갤S21 친환경 확정"이라며 아쉬움을 나타냈다. 이번 CES 2021에서 돌돌 마는 형태의 차세대 폼팩터(구성·형태) 스마트폰 'LG 롤러블'의 티저 영상을 공개한 LG전자의 신제품을 기다리겠다는 반응도 잇따랐다.

 

https://news.joins.com/article/23970403

작성자
작은거인 16 Lv. (83%) 25520/26010P

글 작성 수 1,312개
추천 받은 글 599개
글 추천 수 960개
가입일 19-12-14
댓글 수 1,899개
추천 받은 댓글 3개
댓글 추천 수 3개
최근 로그인 21-01-25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