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jpg

 

 

 

벤투호가 황인범의 결승 골을 앞세워 '숙적' 일본을 무너뜨리고 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 3연패를 달성했습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E-1 챔피언십 3차전에서 전반 28분 터진 황인범의 결승 골을 끝까지 지켜내며 1대 0으로 이겼습니다.

 

이번 대회에서 '무실점 3연승'(승점 9)을 따낸 벤투호는 일본(2승 1패·승점 6)을 따돌리고 우승 트로피의 주인공이 됐습니다.

 

중국이 1승 2패(승점 3) 3위에 올랐고, 홍콩은 '무득점 3연패'로 꼴찌에 그쳤습니다.

 

한국은 2015년과 2017년 대회에 이어 3연패뿐만 아니라 통산 5번째 정상에 오르며 역대 최다 우승을 이어갔습니다

 

개최국이 우승한 것도 한국이 처음입니다.

 

더불어 벤투 감독은 한국 대표팀 지휘봉을 잡은 이후 처음으로 국제대회 우승을 맛보는 겹경사도 맞았습니다.

 

일본과 최근 A매치에서 2연승을 거둔 한국은 역대 전적에서도 42승 23무 14패로 앞서 나갔습니다.

 

패스와 중원 압박이 좋은 일본의 장점을 지워버린 벤투 감독의 전술이 빛난 한판 대결이었습니다.

 

벤투 감독은 일본을 상대로 이정협(부산)을 원톱 스트라이커로 세우고 좌우 날개에 발이 빠른 나상호(FC도쿄)와 김인성(울산)을 배치한 4-1-4-1 전술을 가동했습니다.

 

중원은 황인범과 손준호(전북)가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서고, 주세종(서울)이 수비형 미드필더를 맡았습니다.

 

좌우 풀백은 김진수(전북)와 김태환(울산)이 담당한 가운데 김영권(감바 오사카)과 김민재가 중앙 수비로 출격했습니다.

 

골키퍼는 김승규(울산)가 맡았습니다.

 

벤투 감독은 부임 이후 첫 한일전을 맞아 전술에 변화를 줬습니다.

 

빌드업 과정에서 중원을 생략하고 과감하게 최전방 뒷공간으로 빠른 패스를 뿌리는 직선적인 축구를 가동했습니다 .

 

중원 압박이 좋은 일본의 강점을 약화하는 전술이었고, 벤투 감독의 전술은 그대로 맞아떨어졌습니다.

 

1, 2차전에서 세트피스로 모두 득점한 한국은 전반 9분 만에 주세종의 오른쪽 코너킥을 김민재가 헤딩한 게 크로스바를 때리면서 관중의 탄성을 자아내게 했습니다.  

 

한국은 전반 25분에도 일본의 골대를 때리는 아쉬운 순간을 연출했습니다. 


주세종의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김영권이 헤딩 시도에 나섰고, 볼은 김영권을 막으려던 일본 수비수 하나타카 시노스케의 머리를 맞고 골대 오른쪽을 맞았습니다.태극전사들의 노력은 전반 28분 열매를 맺었고, 골의 주인공은 황인범이었습니다.

 

황인범은 전반 28분 김진수가 왼쪽 측면을 돌파한 뒤 내준 패스를 페널티지역 왼쪽 부근에서 강력한 왼발 터닝슛으로 일본의 골 그물을 시원하게 흔들었습니다.

 

홍콩과 1차전에서 오른발 프리킥으로 이번 대회 벤투호의 1호 골을 장식한 황인범의 두 번째 득점이었습니다.

 

더불어 세트피스로만 득점했던 벤투호가 이번 대회에서 처음 터트린 필드골이었습니다.

 

한국은 전반전 볼 점유율에서 58%-42%로 앞섰고, 5차례 슛 시도에서 1골을 넣었습니다.

 

일본은 유효 슛 없이 한 차례 슛 시도로 전반 동안 한국에 꽁꽁 묶였습니다.

 

선수 교체 없이 후반전에 나선 한국은 후반 2분 만에 황인범의 공간 패스를 김진수가 이어받아 왼쪽 측면을 뚫은 뒤 내준 패스를 나상호가 오른발 슛을 한 게 골대를 크게 벗어나 아쉬움을 남겼습니다.

 

나상호는 후반 3분 역습 상황에서 40여m를 혼자 쇄도한 뒤 시도한 오른발 슛이 수비수 발에 맞아 또다시 골 기회를 놓쳤습니다.

 

벤투 감독은 후반 28분 김인성을 빼고 문선민(전북)을 투입해 '스피드 축구'를 이어갔고, 후반 33분에는 이정협이 페널티아크 부근에서 때린 오른발 슛이 골문을 살짝 외면해 2만9천252명의 관중을 안타깝게 했습니다.

 

벤투 감독은 후반 45분 이정협 대신 수비수 권경원(전북)을 투입해 마무리에 나섰고, 태극전사들은 1대 0 승리를 지키며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습니다.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570070&plink=ORI&cooper=NAVER

img_read.php?url=RGYwUEp4cUFzRmFMcVRvcU0
벤투호가 황인범의 결승 골을 앞세워 ´숙적´ 일본을 무너뜨리고 동아시아축구연맹 E-1 챔피언십 3연패를 달성했습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E-1 챔피언십 3차전...

 

 

작성자
굿맨 10 Lv. (56%) 10060/10890P

글 작성 수 458개
추천 받은 글 62개
글 추천 수 67개
가입일 19-08-19
댓글 수 582개
추천 받은 댓글 2개
댓글 추천 수 3개
최근 로그인 20-07-13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해피머니 모바일 상품권 1만원권 증정 이벤트 경품이벤트 image 웰바잉 19.11.18.12:31 3043 2
공지 웰바잉 이용규칙 웰바잉 19.08.17.15:11 1660 0
141 손흥민 아스날전 동점골.gif 1 imagenew 불면몽상가 1시간 전09:58 8 1
140 PL 셰필드전 팔꿈치로 가격당한 손흥민 1 image 블루버드 20.07.03.10:02 18 1
139 갱스터 이갱인 다이렉트 퇴장 및 시즌 2호 퇴장 1 image 작은거인 20.06.19.11:17 9 1
138 디시하는 네이마르인 image 튜닝셀프 20.06.11.13:17 8 0
137 '뭉쳐야 찬다' 유상철 "췌장암 많이 호전…힘들지만 의지 갖고 치료中" 1 image 튜닝셀프 20.06.01.09:11 11 0
136 걍기 방해하는 심판 image 작은거인 20.06.01.08:55 13 0
135 프로축구연맹, "리얼돌 논란 FC서울 징계? 위신손상이라고 하기엔..." 2 image 연쇄할인범 20.05.18.14:30 18 0
134 리얼돌 관련 FC서울 사과문 2 image 블루버드 20.05.18.09:34 18 0
133 서울월드컵경기장에 배치된 마네킹, 정말 ‘리얼돌’일까? 1 image 불면몽상가 20.05.17.21:56 31 0
132 '70m 질주' 손흥민의 원더골, BBC 선정 '시즌 최고의 골' 3 image 블루버드 20.05.08.11:04 18 1
131 프로축구 K리그 5월8일 무관중 개막 2 image 불면몽상가 20.04.24.20:07 5 0
130 FIFA, 도쿄 올림픽 97년생 참가 허가...김학범호 천만다행 1 image 블루버드 20.04.04.11:01 9 0
129 “손흥민은 지단이 선호하고, 레알 득점 문제 해결할 선수” image 튜닝셀프 20.03.19.14:24 15 0
128 후반81분 기성용 교체투입 라리가 데뷔.gif 1 image 작은거인 20.03.07.22:48 10 0
127 울산, 이청용 영입…"우승 목표 가지고 울산에 왔다" image 블루버드 20.03.03.16:57 11 0
126 울산과 계약 완료하고? 사진 찍는 중인 이청용 image 블루버드 20.03.03.16:31 18 0
125 ‘이젠 프리메라리거’ 기성용 마요르카 입단 1 image 불면몽상가 20.02.25.22:36 10 0
124 30억 받던 기성용에게 4억제시하고 다른팀 못가게 한 FC서울 1 image 연쇄할인범 20.02.19.09:34 24 0
123 뭔 새벽에 축구여 축구는....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2 image ybn 20.02.19.08:54 9 0
122 기성용 스페인행 확정…이번 주 출국, ‘국내 복귀 무산’ 2 image 불면몽상가 20.02.18.11:23 19 0
121 FIFA, 손흥민의 亞 최초 EPL 50골에 "기생충과 함께 새역사" 1 image 작은거인 20.02.17.22:07 67 0
120 손흥민 극장골.mp4 2 image 연쇄할인범 20.02.17.01:09 31 0
119 손흥민 PK 골장면.mp4 2 image 작은거인 20.02.16.23:54 63 0
118 기성용 K리그 복귀 무산 임박… 영입 실패한 서울, 타구단행 불허 2 image 블루버드 20.02.11.10:19 21 0
117 'K리그 복귀 추진' 기성용, 행선지 정했다..입장 발표 준비 중 2 연쇄할인범 20.02.09.18:03 20 0
116 기자가 말하는 기성용 이적 상황 2 image 작은거인 20.02.07.00:23 35 0
115 그러고 보니 오늘 황의조 도 골 넣었는데;;;ㅠㅠ 1 image ybn 20.02.06.17:43 17 0
114 '기성용 협상' 전북, "분란 원치 않아, 포기한 것은 아니다" 2 image 작은거인 20.02.06.15:46 19 0
113 손흥민 PK 골장면.mp4 2 image 작은거인 20.02.06.09:41 150 1
112 손흥민 골~~ 1 image ybn 20.02.06.06:36 25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