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 한 행정기관에서 유명 가수들의 음반이 대량으로 발견되면서 사재기, 연예인 기획사와의 유착관계 의혹이 일고 있다.
 

지난 15일 서울시에 위치한 마포구청 지하주차장. 이곳에서 가수 음반과 앨범들이 포장돼 있는 박스가 대량으로 쌓여져 있는 것이 발견됐다.

 

발견된 앨범은 현재 활발히 활동을 하고 있는 유명 남성 아이돌 B 그룹, 여성 아이돌 T 그룹과 솔로 등 다수의 가수들의 앨범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이곳에 놓여진 음반과 앨범들은 대략 수천 여 개가 발견됐다. 모두 수천만원의 금액 규모에 달한다.

 

이를 두고 일각에선 마포구청과 연예인 기획사가 유착관계가 형성돼 있는 것 아니냐는 지적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구의 예산으로 연예인 기획사의 앨범을 구입한 것 아니냐라는 것.

 

 

 

 

https://www.anewsa.com/detail.php?number=2180978

지난 15일 마포구청 지하주차장 내에서 유명 가수들의 음반이 대량으로 적재되어있다./아시아뉴스통신=박민규 기자 [아시아뉴스통신=박민규 기자] 서울에 한 행정기관에서 유명 가수들의 음반이 대량으로 발견되면...
anewsa.com / 2020-07-22

 

 

작성자
작은거인 12 Lv. (14%) 13290/15210P

글 작성 수 650개
추천 받은 글 168개
글 추천 수 245개
가입일 19-12-14
댓글 수 1,060개
추천 받은 댓글 3개
댓글 추천 수 3개
최근 로그인 20-08-05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0

권한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