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일 박명수 측 관계자는 마이데일리에 "박명수가 오늘 오전 교통사고가 났다"며 "사고를 낸 기사님이 난처한 상황인 것 같아 박명수가 수리비 전액을 부담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201911211545811852_1.jpg

 

 

박명수는 이날 오전 이동 중 사고를 당했다. 스쿨버스가 박명수의 차를 들이받은 것. 다행히 사고 당시 스쿨버스에는 아이들이 타고 있지 않았다.  

 

박명수는 스쿨버스 운전자가 자신의 차도 아니고, 수리비가 부담될 것 같아 본인이 직접 수리비 전액을 부담하기로 결정했다. 차가 파손되고 수리를 하는 동안 다른 차를 빌려야해야 했지만 기꺼이 부담을 떠안기로 한 것.

이는 벌써 세 번째로 주차요원 아르바이트생의 실수로 자신의 차량이 파손됐을 때도, 택시가 자신의 차량을 받았을 때도 수리비 전액을 부담한 바 있다.  

 

한편 박명수는 평소 어려운 이웃을 돕고 정기적으로 후원도 하는 등 훈훈한 선행을 이어오고 있다.

 

 

버럭버럭~하는 TV에서의 모습과는 다르네요. 훈훈합니다.

 

기사출처 : 마이데일리(http://www.mydaily.co.kr/new_yk/html/read.php?newsid=201911211545811852)

img_read.php?url=ZURyTDMyc0xrdEdzRkJpS3R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박명수가 이번에도 교통사고 수리비를 전액 부담했다. 자신의 잘못이 아님에도 사고를 낸 운전자를
img_read.php?url=ZURyTDMyc0xrdEdzRkJpS3Rmydaily.co.kr / 2019-11-21

 

작성자
튜닝셀프 13 Lv. (28%) 15910/17640P

글 작성 수 1,574개
추천 받은 글 263개
글 추천 수 339개
가입일 19-09-01
댓글 수 430개
추천 받은 댓글 2개
댓글 추천 수 2개
최근 로그인 20-10-10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