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812186c-8abb-42b7-ae84-318ca82b67d1.jpg

 

 

 

결론부터 말하면, 김정현 때문이다. 그는 멜로 드라마를 원치 않았다. 대신, 현실 멜로에 충실했다. 김정현의 여주는, 바로 서예지다.

 

6c6aea20-7f5c-4a5e-9161-dec812edd522.jpg

 

‘디스패치’는 시간 대본 전체를 입수했다. 드라마 장면과 비교 분석했다. 5회부터 12회까지, 사라진 스킨십 장면은 대략 13개. 대본에는 있는데, 화면에선 볼 수 없다.

 

왜 스킨십을 거부했을까. 그는 다른 사람에게 연기 ‘디렉팅’을 받고 있었다. ‘시간’의 장준호 감독이 아닌, ‘현실’의 서예지 감독. 김정현은 서예지의 주문에 따라 연기했다.

 

"스킨십 노노."

‘디스패치’는 3년전, 김정현 파행에 대한 제보를 받았다. 김정현과 서예지가 나눈 문자 대화 일부도 확보했다. 최근 김정현 사건이 다시 불거졌다. 여러 경로를 통해 진위 여부를 재검증했다. 사실로 확인됐다.

 

 

https://www.dispatch.co.kr/2138433

작성자
작은거인 18 Lv. (28%) 30125/32490P

글 작성 수 1,553개
추천 받은 글 711개
글 추천 수 1,161개
가입일 19-12-14
댓글 수 2,174개
추천 받은 댓글 3개
댓글 추천 수 3개
최근 로그인 21-05-08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kakao talk링크주소 복사
퍼머링크

댓글 2

댓글은 회원만 열람할 수 있습니다.